[라엘리안 보도자료]UFO 외계인(ET) “지구인들이여~ 서로 사랑하고 상생하라!” 언론보도


 

> 라엘리안 보도자료  2019(AH73).6.10

 

 

 

UFO 외계인(ET) “지구인들이여~
서로 사랑하고 상생하라!”

 


-미군 전투기 조종사 등 UFO 목격 급증…“사랑과 평화의 메시지 헤아려야!”-

미군 전투기 조종사들에 의한 ‘미확인 비행물체(UFO)’ 목격담이 갈수록 급증하면서 미국 주요 언론들의 관련 기사도 잇따르고 있다.  최근에도 “대서양에서 훈련하는 미 해군 항공모함 탑재 전투기를 모는 다수의 조종사들이 수년 간에 걸쳐 거의 매일 반복적으로 ‘UFO’를 목격했다”는 내용의 기사들이 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보도에 따르면 “그 이상한 비행물체들은 초음속 비행은 물론, 갑작스런 정지와 방향전환을 자유자재로 하고, 3만 피트 상공까지 급상승했다가 급하강하며 엔진이나 연료분사자장치 역시 보이지 않은 채로 하루 종일 비행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실제로 현 지구 상의 기술로 그러한 고난도 비행 움직임을 보이고 구현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이에 대해 인류의 창조자 우주인 ‘엘로힘’의 메시지를 전하는 라엘리안 가이드이자 미국 라엘리안 무브먼트 대표인 토마스 켄지그는 “UFO 목격 보고가 고도로 숙련된 조종사들에 의한 것이라는 점에서 언론에서 더 비중있게 다뤄지지만, 그것은 우리 태양계 밖 다른 행성에서 날아온 ‘고도로 진보된 과학자들’이 이들 조종사들 뿐만 아니라 이미 전 세계 많은 사람들에게도 지속적으로 자신들의 존재를 인지시켜 왔음을 라엘리안 무브먼트의 창설자이자 지도자인 라엘에 의해 40년 전부터 확인돼온 것”이라고 말했다.

라엘리안 철학은 오래 전 머나먼 외계 행성에서 온 진보된 과학자들, 즉 히브리어 성서 원전에서 ‘엘로힘’으로 불리는 그들이 “자신들의 모습을 따라” 만든 인간들을 포함한 지구 상의 모든 생명체들을 창조했다고 전해 왔다. 그들은 오늘날 UFO로 불리는 우주선들을 타고 우리의 역사를 통해 줄곧 지구를 방문해 왔으며, 메신저들 혹은 예언자들을 보내 우리 인류를 이끌어 왔다. 마침내 1973년 그들은 자신들의 마지막 메신저인 라엘을 만나 인류가 자신들의 과학적 기원을 이해할 수 있는 시대에 이르렀음을 밝히고 우리 행성의 대표자들과 공식적인 만남을 위한 그들의 강렬한 바람을 피력했다.

켄지그는 “라엘에게 전한 메시지를 통해 이 우주인 과학자들은 자신들의 존재를 더 명확히 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UFO를 목격함으로써 그들을 공식적으로 맞이하기 위한 대사관에서 공식적인 만남을 추진하려는 지속적인 노력을 촉진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이러한 목격담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그들이 사용하는 비행체가 아니며 그 비행체 안에 있는 지적 존재들이 누구인지를 우리에게 말하고자 하는 것이다. 현재 전세계는 온통 사회적, 정치적 갈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언론은 이러한 목격 뒤에 실제하는 외계 지적존재들이 지구 상 모든 갈등을 해결할 수 있는 열쇠를 가지고 있음을 모르고 있다. 사람들이 무한한 우주에 무수히 많은 지적 문명들이 존재하고 이 문명들 중 하나가 다양한 인종의 모습으로 우리를 과학적으로 창조했으며, 그들이 지구 상에 구현한 낙원을 즐길 수 있게 했다는 사실을 알고 이해하게 될 때 모든 국경과 갈등, 치열한 경쟁 같은 것들은 일순간에 무의미해 질 것이다.”

이어 캔지그는 “흥미롭게도 수년 동안 거의 매일 이러한 비행체들(UFO)을 목격했던 미군 조종사들이 나중에 페르시아만에 배치돼 이라크와 시리아에 폭탄들을 투하했다는 기록이 있다”면서 “만일 그 조종사들이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를 지구 상에 전하며 매일 계속되는 폭격들로부터 인류를 구하려는 이들 외계 과학자들의 깊은 마음을 헤아렸다면 과연 그렇게 마구 폭탄을 퍼부을 수 있었을까? 폭격과 관련된 조종사들이 고도로 진보된 외계문명의 과학자들이 라엘에게 전달한 메시지를 읽고 자신들이 이 특별한 외계 비행체들을 목격한 이유가 무엇인지 이해하게 되기를 진심으로 희망한다”는 말을 잊지 않았다.

 

> 한국 라엘리안 무브먼트  krmprteam@gmail.com

 

               엘로힘 (Elohim)
기독교 성경에는 하느님으로 번역돼 있으나 원래 의미는 고대 히브리어로 "하늘에서 온 사람들"이란 복수형. 오래 전, 외계에서 빛 보다 훨씬 빠른 우주선(일명,UFO)을 타고 지구를 방문해 고도로 발전한 DNA합성기술로 실험실에서 지구상의 모든 생명체를 과학적으로 창조(지적설계)한, 다른 행성에서 온 인류의 창조자들을 의미한다. 엘로힘은 지구에 세워질 그들의 ◆대사관에 공식 귀환할 예정이다.

엘로힘의 모든 메시지는 한국에서 ◆지적설계 Intelligent Design (구 우주인의 메시지) 등으로 출판되어 있으며,  www.rael.org 에서는 E-Book을 즉시 무료다운로드 할 수 있다.(스마트폰 이용시, 구글Play 스토어에서 '지적설계' 무료앱을 다운받을 수 있음)


               
라엘리안 무브먼트 (Raelian Movement)
지난 1973년과 1975년 엘로힘과 접촉한 '마지막 예언자' 라엘이 그들의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고 엘로힘을 맞이할 지구 대사관을 건립하기 위해 창설한 세계적인 비영리*무신론 종교단체로, 현재 전 세계 90여개국에 9만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AH (after Hiroshima) 연도
국제 라엘리안 무브먼트의 창설자이자, 그 정신적 지도자인 라엘은 기독교력이나 이슬람력, 불교력 등이 아닌 종교와 종파를 초월한 새로운 AH연도 사용을 유엔(UN)에 제안했다. 
AH연도는 1945년 8월 6일 히로시마에 첫 번째 원자폭탄이 떨어진 날을 잊지 않기 위한 것으로, 오늘날 특히 유일신 종교로부터 비롯되고 있는 전쟁, 테러에서 벗어나 평화를 이루고자 하는 세계인의 염원을 담고 있다. 또한 원자에너지의 발견으로 이 엄청난 힘이 지구상의 모든 생명을 파괴할수 있을 뿐만 아니라 동시에 인류가 우주만물을 과학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아포칼립스시대(Apocalypse:진실이 밝혀지는 계시의 시대)로 들어섰음을 알린다는 의미도 있다.   
www.icacci.org

RAEL.ORG / 보도자료 국제라엘리안뉴스 라엘아카데미 과학미륵 / 엘로힘리크스 / 다음카페

 


1 2 3 4 5 6 7 8 9 10 다음